상단여백
HOME 스포츠 일반
여성의 더 나은 삶을 위해 뛰어라!‘제18회 여성마라톤대회’ 10·5km 마라톤, 4.5km 걷기코스 3개 종목 구성

 서울시는 여성신문사(대표 김효선)와 공동주최로 5일(토) 오전 8시30분 상암동 월드컵공원 내 평화광장에서 ‘내 딸의 더 나은 삶을 응원합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제18회 여성마라톤대회」를 개최한다.

마라톤대회 종목은 10km, 5km 마라톤과 4.5km 걷기코스 3개로 구성됐다. 참가자 9천여 명은 월드컵공원 평화광장에 집결해 준비운동을 한 후 출발신호와 함께 10km, 5km, 4.5km 순으로 출발한다. 5km, 10km 코스에는 기록칩과 가이드러너를 도입해 처음 도전하는 주자에게 완주의 성취감을 주고 마라톤에 한 걸음 더 다가갈 수 있도록 한다.

특히 어린이날을 맞아 마술공연, 보드게임, 컬러비즈 체험부스 등 아이들도 함께 즐길 수 있는 가족스포츠 축제로 펼친다는 계획이다. 어린이 태권도 시범단 공연, 14개 뉴스포츠 종목을 체험할 수 있는 ‘찾아가는 체육관’ 운영, 우리 먹거리 시식 등 다채로운 행사도 만나볼 수 있다.

참가시민과 관객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대한태권체조협회 국가대표 어린이 시범단 공연, 키즈그룹 프리티(Pritti)의 축하공연 및 히포시 플래시몹 공연이 예정돼 있다. 대중적인 스포츠 종목을 결합해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미니탁구, 핸들러, 후크볼 등 14개 뉴스포츠 종목을 체험할 수 있는 ‘찾아가는 체육관’이 시민 가족들과 함께 할 예정이다.

또한 무대 주변 부스에서는 한돈소비촉진시식회, 마술, 페이스페인팅, 미아방지 팔찌 제작, 스포츠마사지 체험, 붓글씨 퍼포먼스 등 다양한 시민참여 행사들을 만날 수 있다.

박원순 시장은 9시 열리는 개회식 행사에 참석해 환영사와 함께 마라톤대회 참가자들을 격려한다. 또한 제임스 최 주한 호주대사가 10km 코스를 함께 달리고, 방송인 사유리, 라미란, 쇼트트랙 곽윤기 선수, 스피드스케이팅 김태윤 선수 등이 참가해 자리를 빛낼 예정이다.

한편, 여성마라톤대회 개최로 월드컵경기장사거리에서 난지IC 구간이 행사 당일 오전 9시20분부터 10시15분까지 양방향 통제된다. 오전 9시20분부터 10시30분까지 강변북로에서 하늘공원로 방향으로는 일방향 통제된다.

시는 마포경찰서와 유관기관의 협조로 여성마라톤대회가 열리는 구간에 현수막을 사전에 게시하고 통제 표지판을 설치해 교통통제로 인한 시민불편을 최소화한다. 또 교통방송 등을 통해 통제내용을 시민에게 안내할 예정이다. 또한 한강시민공원을 자전거 및 도보로 이용하는 시민들에게도 마라톤 행사에 따른 불편사항에 대해 협조를 당부했다.

안준호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가정의 달 5월, 특히 어린이날 개최되는 이번 여성마라톤대회는 시민 개개인의 건강증진은 물론 보다 밝고 건강한 가족 공동체 형성에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시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보다 다양한 생활체육 프로그램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자료제공: 체육진흥과

차재만  cjm716@sns365.org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재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