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축구
울산, 멜버른 잡고 4월 대반격 노린다.조별예선 현재 1승 2무 1패 조 2위 기록, 멜버른전 승리시 16강 진출 유력

울산이 4월 4일(수) 저녁 7시 울산 문수구장에서 멜버른 빅토리와의 2018 AFC 챔피언스리그 F조 조별리그 5차전 홈경기를 치른다. 울산은 지난 주말 포항과의 동해안더비에서 1-2로 패했다. 아쉽게 패했지만 주니오가 마수걸이 득점을 신고하고 토요다가 도움을 기록하는 등 적극적인 움직임을 선보였다.

최근 4연패로 아쉬운 결과를 마주하고 있지만 공격진의 득점포가 가동된만큼 홈 팬들 앞에서 멜버른을 잡겠다는 각오다.

울산현대, 주니오_골세레머니(4월1일 포항전)

현재 울산은 1승 2무 1패 승점 5점으로 조 2위를 기록중이다. 3위 멜버른과는 2골 차인 만큼 이번 경기 승리시 16강 진출이 유력해진다. 6차전은 가와사키 원정길에 오르기 때문에 울산은 이번 경기에서 승점 3점을 확보해 분위기 반전과 향후 일정 전망을 밝게 하겠다는 각오다.

울산은 멜버른 빅토리와의 조별리그 1차전 맞대결을 복기할 필요가 있다. 당시 선제골로 앞서갔지만 득점 이후 3분 이내에 실점하는 패턴으로 3-3 무승부를 거둔 바 있다. 올 시즌 치른 8번의 공식 경기에서 아직 무실점 승리가 없는 만큼 수비 집중력 그리고 공격진의 마무리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할 것으로 보인다.

지난 포항전에서 울산 데뷔골을 기록한 주니오는 멜버른전을 앞두고 “많은 기대 속에 울산에 입단하게 되었는데 시즌 초반 공격수로서 골을 못 넣고 있어서 개인적으로 힘든 시간을 보냈다. 최근 팀이 부진하지만 우리는 강팀이다. 지금 이 위기만 극복하면 결국엔 다시 올라설 수 있는 저력이 있다. 더 노력하겠다.”라며 각오를 내비쳤다.

이어 “포항전에서 토요다와 연계 플레이로 득점이 나왔다. 감독님이 추구하는 부분에 따라 호흡을 맞추면 많은 움직임으로 골 찬스를 만들 수 있을 것이다. 멜버른과의 홈경기에서 무실점 승리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멜버른 전에 대한 구상을 밝혔다.

위기를 기회로 만들어온 울산, 멜버른과의 홈경기를 승리로 장식해 분위기 반전을 이루고 4월 대반격을 시작할 수 있을지 팬들의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울산은 멜버른전을 홈에서 치른 후 오는 4월 8일(일) 오후 4시 강원과의 K리그1 5R 홈경기를 치른다.

자료제공: 울산현대축구단

차재만  cjm716@sns365.org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재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