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종교 교계뉴스
교육부. 총신대 20일부터 조사 시작21일에는 손혜원 의원도 총신대 방문하다

교육부가 학내분규로 학사운영의 파행을 겪고 있는 '학교법인 대한예수교장로회총신대학교'와 '총신대학교'에 대해 실태조사를 실시하기 시작했다. 이는 지난 17일 밤 용역을 동원하여 총신대 학생들과 충돌하고, 다음날 국회 문체교육위원회에서 유성엽 위원장과 손혜원 의원의 요구 따른 것이다. 교육부의 이번 실태조사는 총신대 총장의 입시·학사, 교비횡령 등 부당한 학사운영 의혹에 대해 학생들이 총장의 퇴진을 요구하며, 이번 신학기부터 수업거부와 본관 점거 농성이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자체 해결의 전망이 없다는 판단에 따른 것이다. 현재 교육부의 조사 3일째인  오늘도 수백명이 학생들이 기도회를 열며 정관을 원래대로 회복하고 총장과 이사 등의 사퇴를 요구하고 있다. 특히 21일에는 민주당 손혜원 의원이 총신대학교를 방문하여 최선의 해결을 약속하였다.  

송창국  schkk@hanmail.net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창국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